요즘, 많은 소셜 미디어들이 욕야카르타의 새로운 관광지에 대한 정보를 게시하는데, 그 중 하나는 망우난 소나무 숲이다. 이 관광 물체는 가장 좋아하는 장소가 된고 천직이나 사진 찍기에 적합하다. 족자카르타 시내에 1시간 쯤 걸린 25km 떨어진 반뚤, 들링오, 망우난 마을에 자리한 곳으로 곧게 뻗은 많은 소나무들이 자라고 있는 곳이다. 여행자들 위한 많은 포토존이 재공되고 캠핑도할 수 있다.

이 소나무 숲에는 Merkusii 소나무가 무성하게 자라고 있다 . 이곳은 행정적으로 이모기리 지역에 위치하지는 않지만 이모기리 왕들의 무덤과 일맥상통하기 때문에 국민들이 이모기리 소나무 숲으로 부른다.

이 숲에는 아카시아,  마호가니, 유칼립투스 같은 다른 종류의 나무들이 심어져 있다. 소나무 숲의 분위기는 일상에서 벗어나 쉬고 싶은 관광객들을 유혹한다. 이 지역에는 순례객을 끌어들이는 Bengkung 샘도 있다. 현지인들은 Bengkung의 샘이 Sultan Agung Hanyakrakusuma의 금욕장소로 사용되었다고 믿고 있다.

망우난 소나무 숲의 풍경은 사진 찍기 좋아하는 장소가 되는 트와일라잇 영화 속 숲과 비슷하다. 그 외에도 이곳은 결혼 전 사진을 찍곤 했다. 여기에는 소나무에 둘러싸인 고풍스러운 야외 무대도 있다. (san/dna)

LEAVE A REPLY

Please enter your comment!
Please enter your name here